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에디터스 초이스

오마이뉴스 에디터가 선정한 오늘의 말말말

20.07.15 14:41l최종 업데이트 20.07.15 14:41l
 
이소정 KBS 기자가 고 박원순 시장과 관련한 논란을 두고 여성보좌진 채용이 원인이라는 주장에 대해 일침을 가했습니다. 

이 기자는 14일 오후 KBS <9시 뉴스>에서 '여성 보좌진 채용을 줄이고 업무를 제한한다면 성폭력은 더 음성적·악질적으로 퍼져나갈 것'이라는 국회 여성노동자 모임의 논평을 소개한 후 "만에 하나 문제가 될 수 있으니 아예 남자를 쓰는 게 낫다는 주장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우리가 사는 세상에 절반이 여성인데 성희롱 막자면서 차별을 조장하는 이런 발언과 인식들, 이제 좀 달라져야 하지 않을까요?"라고 지적했습니다. 오늘의 에디터스 초이스입니다. 
댓글14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