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에디터스 초이스

오마이뉴스 에디터가 선정한 오늘의 말말말

19.06.19 14:55l최종 업데이트 19.06.24 07:35l

재향군인회가 "최근 사회 일각에서 일어나는 국가 정체성 훼손, 자유민주주의 체제 부정 등에 우려를 표하며 20일 서울 용산 국방컨벤션에서 긴급안보 간담회를 연다"고 합니다. 알고 보니 얼마 전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백선엽 예비역 대장을예방한 것을 두고 김원웅 광복회장이 백 전 대장의 일제 간도특설대 복무 경력 등을 거론하며 비판한 것에 대한 항의 표시라고 합니다. 

이에 19일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진행자 김어준씨는 "백선엽씨가 일본 만주국 봉천 군관 학교 제9기생으로 독립군 소탕부대인 간도특설대에서 독립군을 때려잡은 것은 역사적 팩트입니다"라며 "독립군을 소탕하던 일제 앞잡이를 국군의 아버지라고 떠받는다는 게 우리 군의 명예와 정체성을 훼손하는 겁니다. 말은 바로 합시다"라고 일갈했습니다. 오늘의 에디터스 초이스입니다. 
댓글43
이 기사의 좋은기사 원고료 5,000 응원글보기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