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시연 (staright)

박명애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상임공동대표(맨 오른쪽)가 9일 자유한국당사 앞에서 “정치인들은 장애인 비하 표현을 쉽게, 자기하고 싶은 대로 하지만 당사자인 장애인들 가슴에는 피멍이 든다"고 황교안 대표를 비판하고 있다.

ⓒ김시연2019.08.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