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시연 (staright)

이란 출신 김민혁군 아버지 난민 인정 여부 통보를 앞둔 8월 8일 오후 서울 양천구 신정동 서울출입국외국인청 별관 앞으로 아주중학교를 졸업한 김군 친구들이 응원을 나왔다.

ⓒ김시연2019.08.1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