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점구 (go2sky)

재특회 홈페이지. '다케시마 탈환 일한 단교 데모 in 시마네' 공지 화면. 다케시마의 날 기념식을 방해하기 위해 한국의 단체가 칼을 휘두르고 있다며 선동하고 있다.

ⓒ김점구2013.01.2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도수호대 대표, 문화유산 해설 기획과 문화유산 보존활동을 하고 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