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주영 (imjuice)

식탁의 꽃 너머로 보이는 냉장고 옆면. 우리 집 냉장고에는 집사람들이 중요하게 여기는 의제 포스터, 그리고 함께 다녀온 여행지 티켓이나 전시회 기념품 같은 것들이 가득하다. 식탁에는 직접 사거나 선물받아온 꽃을 번갈아가면서 꽂아놓는다.

ⓒ김소라2020.05.1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