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정배리

배꼽마당 현관 문 속에 하나 가득 들어찬 정배리. 분교 폐교에 맞서 이주민과 원주민이 합심해 만들어낸 컨테이너 사랑방. 그 안에 앉으면 사방 어디를 둘러봐도 정배리 뿐이다.

ⓒ최방식2012.05.0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