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책방탐험

탐정소설 전문서점 누아르

서점을 가득채운 놀라운 탐정의 이야기들이 반가웠어요. 불어를 좀 더 잘했으면, 몇 권데려왔겠지요? 부러운 눈으로 쇼윈도우를 사진으로 남기는 이방인에 놀라는 젊은 사장님들을 피해, 후다닥 달렸어요.

ⓒ이창희2016.09.0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