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기륭전자

목숨을 건 투쟁

죽을수는 있어도 멈출 수 없는 싸움
기륭전자 조합원들이 목숨을 건 단식을 하고 있다.
약자에게 잔인하고 비열한 이정부와 사회에 분노한다.
우리가 이 현실을 외면한다면 이런 고통스런 광경이 우리에게 비수가 되어
되돌아 올것이다. 누구도 자유로울수 없는 비정규직 함께 싸워야 한다.

ⓒ김영준2008.07.3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