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2017년 6월 강원도 인제에서 발견된 북한 무인기가 2017년 6월 21일 오전 국방부 브리핑룸에 전시돼 있다. 국방부는 당시 무인기 조사결과 및 대북 경고성명을 발표했다.
▲ 2017년 6월 전시된 북한 무인기 2017년 6월 강원도 인제에서 발견된 북한 무인기가 2017년 6월 21일 오전 국방부 브리핑룸에 전시돼 있다. 국방부는 당시 무인기 조사결과 및 대북 경고성명을 발표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북한의 무인기가 26일 한국 영공을 침범해 군 당국이 대응작전을 실시하고 있다. 북한 무인기가 군사분계선(MDL)을 넘어 온 것은 지난 2017년 이후 처음이다. 

합동참모본부(합참)에 따르면 26일 오전 10시 25분께부터 경기도 일대에서 북한 무인기로 추정되는 미상 항적 수 개가 포착됐다.

군은 미상 항적을 경기도 김포 전방 군사분계선(MDL) 이북에서부터 포착한 후 이를 무인기로 식별하고 여러 차례 경고방송과 경고사격을 실시했다. 이후 공군 전투기와 공격헬기도 투입해 북한 무인기 격추 작전을 진행했다.

이날 북한 무인기들은 경기도 김포·파주와 강화도 일대로 넘어왔다. 여러 대가 유턴을 하거나 좌우로 비행하는 등 다양한 형태의 항적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 무인기 중 일부는 마을이 있는 지역까지 남하한 것으로 파악됐다.

군은 육안으로도 무인기들을 식별했으며, 지난 2014년에 추락한 채로 발견됐던 북한 무인기와 크기와 무게가 비슷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 39분께 공군 원주기지에서 이륙하다가 추락한 KA-1 경공격기는 북한 무인기 대응 작전에 투입됐다가 사고가 난 것으로 알려졌다.

군 당국의 요청에 따라 이날 오후 한때 인천국제공항과 김포공항에서 항공기 이륙이 일시 중단되기도 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김포공항은 이날 오후 1시 8분부터, 인천공항은 오후 1시 22분부터 항공기 이륙이 일시 중단됐다가 오후 2시 10분 다시 재개됐다.
 
26일 오전 11시 40분께 강원 횡성군 횡성읍 묵계리에서 공군 KA-1 경공격기가 추락해 군 당국이 수습하고 있다. 조종사 A(27)씨와 B(25)씨 등 2명은 무사히 비상 탈출해 소방당국에 의해 이송됐으며, 의식이 명료한 것으로 전해졌다.
▲ 횡성서 전투기 추락... 군 당국 수습중 26일 오전 11시 40분께 강원 횡성군 횡성읍 묵계리에서 공군 KA-1 경공격기가 추락해 군 당국이 수습하고 있다. 조종사 A(27)씨와 B(25)씨 등 2명은 무사히 비상 탈출해 소방당국에 의해 이송됐으며, 의식이 명료한 것으로 전해졌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태그:#북한 무인기, #MDL
댓글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독자의견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