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하동소방서 대원들이 항공무인장치를 활용해 조난자룰 구조하고 있다.
 하동소방서 대원들이 항공무인장치를 활용해 조난자룰 구조하고 있다.
ⓒ 하동군청

관련사진보기

 
지리산 형제봉에 올랐다가 내려오는 길에 등산로를 벗어나 탈진했던 등산객을 소방대원들이 항공무인장치(드론)를 활용해 구조했다.

하동소방서(서장 조현문)는 지난 26일 오후 2시경 악양면 형제봉 정상에서 하산하던 중 등산로를 벗어나 산속을 헤매다 탈진한 박아무개(30)씨를 소방드론을 이용한 입체적인 수색활동으로 구조했다고 29일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소방서는 즉시 119구조대 등 차량 5대와 인원 14명을 동원해 조난자의 휴대전화 GPS시스템을 참고해 소방드론을 띄웠다. 이후 소방대원들은 조난자의 위치를 파악한 뒤 구조해 가족에게 인계했다.

산악구조는 119구조대원들의 진입이 어렵고 넓은 수색범위와 인력중심 탐색으로 수색에 장시간이 소요되지만 이번에 소방드론을 투입해 실시간 인명검색과 수색시간 단축으로 입체적인 인명구조 활동이 가능하게 됐다.

조현문 서장은 "많은 시간과 인력이 소요되는 산악사고의 특성상 수색에 소방드론이 결정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고 했다.

그는 "앞으로도 신속한 인명구조 활동을 위해 소방드론을 재난현장에 적극 활용해 주민의 안전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하동군, #하동소방서, #항공무인장치, #소방드론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독자의견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