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오마이뉴스 (news)

우미건설, 제일기획과 함께 추진한 '돈의문(서대문) 디지털 복원 프로젝트'를 마무리하고 증강현실(AR)과 가상현실(VR)로 복원한 돈의문을 20일 공개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1915년 3월 일본에 의해 철거된 돈의문 모습.

ⓒ서울역사박물관2019.08.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