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유정 (dara_lee)

엠버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게시글. 본인의 사진과 함께 "오랜 시간 동안 저는 다른 사람들의 편견들로 인해 제 몸을 챙피하다고 여겼다"라면서 "여자라는 이유만으로 사람들은 제가 연약해야 된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제 자신의 야심과 목표를 포기해왔다"라고 썼다.

그러면서 "항상 더 열심히 하고 더 강해지고 이런 제 자신을 사랑할 줄 아는 사람이 될거에요. 완벽 하지 않아도"라고 덧붙였다.

ⓒ엠버 인스타그램 갈무리2018.07.2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세상의 변화는 우리네 일상에서부터 출발해야 한다고 믿는, 파도 앞에서 조개를 줍는 사람.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