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2학년 7반 이지혜 선생님

2학년 7반 이지혜 선생님

탈출이 쉬웠던 5층 교사 선실에 있다가 사고가 나자 제자들을 구출하기 위해 4층 선실로 내려갔지요. 그리고 마지막 순간까지 제자들과 함께 하며 구명복도 입지 않은 채 희생됐다.

ⓒ굿플러스북2017.06.1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사람이 상식을 가지고 사는 사회를 꿈꾸는 사람

이 기자의 최신기사 '동주'를 통해 나를 찾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