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국정교과서

유신시절의 국정교과서 도입에 대한 입장을 보도한 당시 언론 기사(동아일보). 박근혜 정부의 현 국사편찬위원장인 김정배 당시 교수(네모 안)도 다양성 훼손을 이유로 국정교과서를 반대하고 있다. 찬성측 논리는 '교과서 제작비' 문제로 나와 있다.

ⓒ인터넷캡쳐(편집)2015.09.1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한국 교육에 관심이 많고 한국 사회와 민족 문제 등에 대해서도 함께 고민해 보고자 합니다. 글을 읽는 것도 좋아하지만 가끔씩은 세상 사는 이야기, 아이들 이야기를 세상과 나누고 싶어 글도 써 보려고 합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