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덴마크

"건강한 음식 만드는 능력, 중요하다"

덴마크 코펜하겐에 있는 초등학교 외레스타드 스콜레(Ørestad Skole) 학생들은 학기 중 일정 기간 동안 학교 급식소에서 요리할 수 있는 기회를 갖는다. 20일 외레스타드 스콜레에서 만난 요리사 코니 비플링어(Connie Wipplinger·여·45)씨는 "좋은 재료를 보는 안목을 기르기 위해 (학생들에게) 재료에 대한 설명을 많이 한다"고 말했다.

ⓒ소중한2015.08.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