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파리

거의 30분 간격으로 순찰을 돌던 경찰차의 모습.

ⓒ임하영2015.08.1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1998년 서울에서 태어나 2003년부터 홈스쿨링으로 자라왔습니다. 학년으로 따지면 올해 고등학교 2학년 나이이지만 제 자신을 공교육 시스템에 의해 규정된 어느 특정한 범주에 가두어놓진 않으려 합니다. 정치, 경제, 사회, 역사, 문화, 철학에 두루 관심이 많고 언젠가는 에밀 졸라와 같은 행동하는 지식인이 되는 것을 인생의 목표로 삼고 있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