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총선

영등포청과물시장에서 바라본 모습.

ⓒ최육상2012.04.0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어쩌다 보니 부모님 고향인 전라북도 순창군에 오게 됐습니다. 순창읍에 터를 잡고, 전북 순창군 주간신문인 '열린순창'에서 기자로 새로운 삶을 시작했습니다. 순창군 사람들이 복작복작 살아가는 이야기를 군민의 시선으로 들려드리고 싶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