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강제동원

송악산 기슭의 해안절벽 아래 일제가 조선인을 강제동원하여 파놓은 동굴. 전쟁이 조금만 늦게 끝났더라면 제주도 역시 오키나와와 같이 옥처럼 부서지는 운명이 되었을 것이다.

ⓒ평화시민연대2008.04.1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이 땅의 모든 아이들이 건강하고 평화롭고 행복하게 살 수 있기를 바라는 주부이자, 엄마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