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paxcinema)

5월 1일 개봉하는 <이대근, 이댁은>의 홍보를 겸해 전주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영화배우 이대근. 그는 <뽕>, <변강쇠>로 대표되는 80년대 섹시 아이콘이었다.

5월 1일 개봉하는 <이대근, 이댁은>의 홍보를 겸해 전주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영화배우 이대근. 그는 <뽕>, <변강쇠>로 대표되는 80년대 섹시 아이콘이었다.

ⓒJIFF2007.05.0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