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7일 오후 창원 인터내셔널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열린  ‘2023 경상남도 축구인의 밤 및 시상식’
 7일 오후 창원 인터내셔널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열린 ‘2023 경상남도 축구인의 밤 및 시상식’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박완수 경상남도지사는 축구인들을 만나 “축구 가족 여러분과 뜻을 모아 경남 축구가 한 단계 더 도약하고 크게 발전하기를 기대한다”며 “도민들이 경남FC 홈경기에 많이 방문해 선수들과 같이 호흡하며 축구를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 도지사는 7일 오후 창원 인터내셔널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열린 ‘2023 경상남도 축구인의 밤 및 시상식’에 참석해 축구 관계자들을 격려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 김상석 경남축구협회장을 비롯해 시·군 축구협회장, 축구 관계자, 학교장 등 350여 명이 참석했다.
 
유공자 시상에는 강태관 경남축구협회 부회장, 이재 통영축구협회장, 김영환 사천축구협회장, 성현수 거창축구협회장 등 4명이 도지사표창을 받았다.
 
또 강이만 김해축구협회장 등 5명은 대한축구협회장 공로패를, 홍남표 창원시장이 대한축구협회장 감사패를 받았다.
 
김춘기 밀양축구협회장 등 17명은 경남축구협회장 표창패, 이성원 창녕고등학교장 등 5명은 경남축구협회장 감사패, 송찬율 경남축구협회 이사 등 5명은 경남축구협회장 공로패를 수상했다.
 
경남축구협회장 최우수 지도자상에는 채준우 남강초 감독, 박진희 보물섬남해스포츠클럽U15 감독, 이상윤 진주여중 감독, 김기남 범어고 감독, 정성만 창녕고 감독 등 5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으며, 경남축구협회장 최우수 심판상에는 김주민, 김중배 심판이 수상했다.
 
우수선수와 인재양성 장학금과 경남축구협회장이 자비로 설립한 매산축구장학회 장학금은 초·중·고·대학교 102명의 선수에게 30만 원씩 총 3060만 원이 지급되었다.
 
7일 오후 창원 인터내셔널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열린  ‘2023 경상남도 축구인의 밤 및 시상식’
 7일 오후 창원 인터내셔널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열린 ‘2023 경상남도 축구인의 밤 및 시상식’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7일 오후 창원 인터내셔널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열린  ‘2023 경상남도 축구인의 밤 및 시상식’
 7일 오후 창원 인터내셔널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열린 ‘2023 경상남도 축구인의 밤 및 시상식’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태그:#축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독자의견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