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기심으로 세상의 나뭇가지를 물어와 중년의 둥지를 보완하고 있습니다. 서울시 50플러스 에세이 작가단 연재중입니다.
icon소속그룹 두번째독립50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