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남소연 (newmoon)

장경훈 하나카드 대표이사(오른쪽)와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이 21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종합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해 해외금리연계 파생결합펀드(DLF) 피해 관련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남소연2019.10.2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