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정민 (gayon)

'바람이 분다' 김하늘-감우성, 잘어울리는 커플

배우 김하늘과 감우성이 27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JTBC 새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바람이 분다>는 이별 후에 다시 사랑에 빠진 두 남녀가 어제의 기억과 내일의 사랑을 지켜내는 로맨스 드라마다. 27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이정민2019.0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