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황교안

지난 12일 경북 영천 은해사를 찾은 황교안 대표. 관불의식 순서로 황교안 대표의 이름이 불리자 손사래를 치고 있다.

ⓒTV안중규 갈무리2019.05.14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