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예지 (jeor23)

페미당 모임을 주도하고 있는 다섯 명의 여성 활동가들(왼쪽부터 이가현, 이혜민, 최여진, 채은, 토끼)을 지난 8일 오전 서울 광화문에서 만났다. 토끼(활동명)는 20대 여성을 다룬 <시사인> 기사를 들었다.

ⓒ김예지2019.05.1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