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정환 (bangzza)

2005년 8월 SBS뉴스 화면. 여상규 자유한국당 의원은 노회찬 의원에게 이른바 '떡값 검사'로 지목된 안강민 전 서울지검장의 변호를 맡았다.

ⓒSBS2018.09.1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