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안홍기 (anongi)

미국 동부시각으로 23일 대북정책특별대표로 임명된 스티븐 비건 포드자동차 부회장(오른쪽)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부장관 소개를 받은 뒤 임명에 대한 소감을 밝히고 있다.

ⓒU.S. Department of State2018.08.2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