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박주현 (parkjh)

이명박 전 대통령(가운데 왼손 든 이)이 지난 2009년 12월 2일 대구 달성군 논공읍 낙동강 둔치에서 열린 낙동강살리기 희망선포식에 참석했다. 홍수를 예방한다고 했지만 4대강 공사는 서울 물폭탄을 전혀 막지 못했다.

ⓒ청와대2016.09.1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정의가 패배하고, 거짓이 이겼다고 해서 정의가 불의가 되고, 거짓이 진실이 되는 것은 아니다. 이성의 빛과 공기가 존재하는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