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donawhale24)

곤을동, 어우늘, 리생이, 드르구릉 등 아름다운 우리말 이름을 가졌던 중산간지대 마을들이 4.3이후 복구되지 못하고 있다. '잃어버린 마을'은 4.3 당시 마을을 지키던 팽나무와 표지석만 남아 있는 데가 많다.

ⓒ진희정2013.04.1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