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남해 창선초등학교 앞 노란발자국 설치.
 남해 창선초등학교 앞 노란발자국 설치.
ⓒ 남해군청

관련사진보기

 
경남 남해 창선초등학교 앞 도로인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에 '노란발자국'이 설치됐다.

남해군자원봉사센터는 창선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봉사자와 창선초등학교 학생·교사와 함께 노란발자국 설치 활동을 펼쳤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한국남동발전과 함께하는 2021 경남 안녕캠페인' 사업의 하나로,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활동'으로 진행되었다.

남해군은 "노란발자국은 횡단보도 앞에서 차도와 가까이 대기하다 발생하는 사고 위험을 줄이기 위한 시설물로, 어린이 스스로 발자국에 맞춰 신호를 기다리는 안전한 보행 습관을 유도하고 형성하는 데 효과가 있다"고 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