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일 오후 대구시와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국채보상공원에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갖고 모금운동에 들어갔다.
 1일 오후 대구시와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국채보상공원에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갖고 모금운동에 들어갔다.
ⓒ 대구시 제공

관련사진보기

 
시민들의 모금을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희망을 나눠줄 사랑의 온도탑이 불을 밝혔다.

대구시와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1일 오후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희망2021 나눔 캠페인' 출범식을 갖고 84억9000만 원을 목표로 내년 1월 31일까지 62일간의 대장정에 들어갔다.

이번 캠페인의 슬로건은 "나눔으로 희망을 이어 주세요"로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대구시민들이 한마음으로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 희망을 이어간다는 뜻을 담았다.

이번 캠페인 모금 목표액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대구의 어려운 경제 상황과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부에 따른 시민들의 피로도가 증가한 것 등을 반영해 지난해 100억200만 원의 87.7%인 84억9000만 원으로 잡았다.

사랑의 온도탑은 올해에도 구 중앙치안센터 앞에 세워져 8500만 원이 모일 때마다 1도씩 올라간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캠페인 기간 동안 사랑의 온도 100도 달성을 위해 다양한 기부 참여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우선 대구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착한대구 캠페인'을 통해 정체된 개인 기부를 활성화하고 '나눔문화 일번지'로 만들기 위해 정기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또 100만 원 이상을 기부하면 가입이 가능한 '나눔리더'와 각종 협회, 모임 등의 단체가 1000만 원 이상 3년 내 기탁할 경우 가입할 수 있는 '나눔리더스클럽'도 참여를 기다리고 있다.

특히 1억 원 이상 기부하는 개인 고액기부자의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도 적극 홍보해 현재 166명인 회원을 캠페인 기간에 167호 회원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기업기부 활성화를 위해 대구의 기업들을 대상으로 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끌어낼 계획이다.

이와 함께 제품에 사랑의 열매를 달아 판매하는 착한소비 CRM(Cause-Related Marketing, 공익연계 마케팅) 등 다양한 기부 방안을 제안할 예정이다.

기부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계좌나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방송사를 통해 성금 또는 물품을 기탁할 수 있다.

공공기관 등에 비치된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모금함이나 ARS 기부전화(1통화 2000원), 홈페이지(daegu.chese.or.kr) 등을 통해서도 나눔에 참여할 수 있다.

기부 방법과 절차 등 보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053-667-1000)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고 등록된 기부금은 국세청 연말정산간소화서비스와 자동연계 되어 법정기부금의 연말정산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채홍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코로나19로 많은 분들이 힘든 시기지만 어려운 이웃들이 용기와 희망을 잃지 않도록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