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 청사.
 고양시 청사.
ⓒ 이한기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시민안전교육장, 일산시장 환경 개선과 도로·보안등 정비를 위한 하반기 특별교부세 20억 원을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고양시가 올해 확보한 특별교부세는 모두 128억 원으로 전년 대비 42억 원 늘어났다.

특별교부세 가운데 10억 원은 행신동에 소재한 시민안전교육장과 일산시장의 시설 개선에 투입할 예정이다. 시민안전교육장 안 4D 시뮬레이터 체험, VR재난 체험장 등 가상현실 기능을 보강하여 안전 체감도를 높이고, 일산시장은 우천에 대비한 비가림 시설을 보수한다.

고양시는 도로와 보안등 개선에도 10억 원을 투입한다. 고양~광탄 간 도로를 확장해 국도39호선까지 이어지는 정체 구간을 개선하고, 일산·덕이동 일원 노후 보안등도 교체해 안전한 보행 환경을 조성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이번에 확보한 특교세와 더불어, 의회 심의를 앞둔 2019년 3회 추경예산을 통해 올해 미처 마무리하지 못했거나 그동안 지지부진했던 숙원사업을 원활히 추진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