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 청사.
 고양시 청사.
ⓒ 이한기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지난 22일 2019년 경기도 시·군 종합평가에서 5년 연속 우수 지방자치단체로 선정됐다. 이에 고양시는 2억5000만 원의 교부금을 받는다.

이번 시·군 종합평가는 경기도 내 31개 지자체를 인구 수에 따라 3개 그룹으로 나눠 평가했다. 고양시는 가장 경쟁이 치열한 인구 50만 이상의 도시 그룹에서 2위를 차지했다.

시·군 종합평가는 한 도시의 행정 역량을 한 눈에 보여주는 '종합지표'로 평가받는다. 이는 국가와 도의 주요 시책을 얼마나 잘 이행했는지 보여주는 지표로, 국정과제와 도정 주요시책 등 행정 전반에 걸쳐 두루 평가하기 때문이다. 

고양시는 일자리 창출, 규제 개혁, 복지, 환경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불합리한 규제 개선 △전 생애주기를 아우르는 맞춤형 복지 △도시환경 개선 관련 지표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106만 인구의 대도시인 고양은 복잡한 현안, 여러가지 규제와 제약으로 인해 행정상 재량권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고양시는 부서 간 칸막이를 얼마나 허물었는지 보여주는 협업지표에 각별히 행정력을 집중해 왔다. 이번 결과는 이런 단점을 극복하고 이뤄낸 것이라서 뜻깊다.  

이재준 시장은 "이번 수상은 부서장부터 담당 주무관까지 직급을 떠나 함께 노력한 결과"라며 "결과에 안주하기보다는 시민들이 체감하는 삶의 질이 얼마나 더 나아졌는지를 꼼꼼히 살피며 앞으로 우수 시·군에 걸맞는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어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