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강호경 전 대우약품공업(주) 대표이사가 모교인 경상대학교에 발전기금 1000만원을 출연했다.
 강호경 전 대우약품공업(주) 대표이사가 모교인 경상대학교에 발전기금 1000만원을 출연했다.
ⓒ 경상대학교

관련사진보기

 
강호경 전 대우약품공업(주) 대표이사가 모교인 경상대학교에 발전기금 1000만원을 출연했다.

6일 경상대는 강호경 전 대표이사가 하루 전날 대학발전기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강호경 전 대표이사는 경상대 농업생명과학대학 환경생명화학과(옛 농화학과) 동문이다.

강호경 전 대표이사는 2017년에도 대학발전기금 1000만 원을 기탁한 바 있다.

강호경 전 대표이사는 1973년 2월 농화학과를 졸업한 뒤 영진약품공업(주)에 입사하여 본부 계획부장을 역임했다. 그는 1992년부터 대우약품(주) 영업본부장(상무이사)으로 자리를 옮긴 뒤 전무이사, 부사장, 대표이사 사장 등을 역임했다. 2008년 경상대학교 개교 60주년 기념 자랑스러운 경상인에 선정된 바 있다.

강호경 전 대표이사는 "우리 모교의 재학생들이 대학에 대해 자부심을 가졌으면 한다"면서 "각계각층에 있는 동문들이 후배들의 밑거름이 되어 줄 것이므로 진심으로 열과 성을 다하여 공부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상경 총장은 "벌써 11년 전에 자랑스러운 경상인에 선정될 만큼 자기 분야의 열정과 모교에 대한 사랑이 남다른 분"이라고 말하면서 "보내주신 발전기금을 목적에 맞게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