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지난 8월 31일부터 오는 2일까지 김해에서 2018 대한민국 독서대전이 열린다. 이번 독서대전에는 유명 작가 50여 명이 참여하면서 시민들과 만나는 시간을 가지고, 다양한 출판사가 참여해 책을 홍보하는 시간을 가진다. 김해시는 관람객을 약 30만 명으로 추정하고 있다.

하지만 독서대전이 열리는 31일부터 남부지방에 강한 비가 예고돼 있는 터라 행사 흥행에 큰 어려움을 겪을 수도 있다. 김해시는 허황후 신행길 축제와 함께 독서대전 기간이 겹쳐 큰 흥행을 기대하고 있었겠지만, 뜻밖의 복병인 비소식이 겹치면서 흥행을 장담할 수 없게 됐다.

8월 31일, 비가 내리는 날씨에도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은 화려하게 그 막을 올렸다.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막식 축하 공연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막식 축하 공연
ⓒ 노지현

관련사진보기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막식 축하 공연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막식 축하 공연
ⓒ 노지현

관련사진보기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시상식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시상식
ⓒ 노지현

관련사진보기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은 가야금 연주와 합창단의 공연으로 무대의 분위기를 띄웠고, 이윽고 진행된 제24회 독서문화상 시상식 및 기념 촬영이 이어졌다. 원래 도종환 문화부 장관이 참여할 예정으로 알려져 있었지만, 도 장관은 상황이 여의치 않아 참여하지 못했다.

그리고 개막식 프로그램 중 동화책 낭독 코너에서는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허성곤 김해시장이 깜짝 등장해 관람객의 눈길을 끌었다.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허성곤 김해시장은 참여객과 함께 '아씨방 일곱 동무' 동화를 천천히 읽었다. 그리고 두 사람은 김해에서 열린 독서대전의 감회를 풀었다.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최근에 읽은 책을 소개해달라는 진행자의 말에 "다행히 최근에 읽은 책이 있다. 바로, 영장 실질 심사를 할 때 기다리는 동안 읽은 '축적의 길'이라는 책이다"라고 유머 섞인 대답을 내놨다. 그러면서 김경수 도지사는 "이제 사건이 다 끝나간다"며 걱정하지 말라는 당부를 덧붙였다.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동화 낭독하는 허성곤 시장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동화 낭독하는 허성곤 시장
ⓒ 노지현

관련사진보기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동화 낭독하는 김경수 경남 도지사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동화 낭독하는 김경수 경남 도지사
ⓒ 노지현

관련사진보기


2018 김해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막식은 그렇게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허성곤 김해시장이 참여한 동화 낭독 이후 자전거 탄 풍경의 축하 공연, 비행기가 연착돼 늦게 도착한 방송인 노홍철씨의 인사말 이후 막을 내렸다. 다행히 개막식이 열리는 시간에는 비가 오지 않아 많은 사람이 참여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현재 블로그를 운영중인 대학생입니다. 평소에 여러가지 정치문제에 관심이 많고 주위에서 일어나는 사소한 이야기들을 블로그에 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