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김종성

관련사진보기


ⓒ 김종성

관련사진보기


ⓒ 김종성

관련사진보기


ⓒ 김종성

관련사진보기


스포츠· 레저 박람회에 갔다가 만난 별별 모양의 전기 자전거.
어린이용 전기 자전거, 휠체어용 전기 자전거도 개발됐다.
가성비 좋은 제품을 만들기로 유명한 중국 샤오미의 전기 자전거도 나왔다.

시중엔 페달이 없는 전기 자전거도 있는데, 전기 자전거를 타게 된다면 페달이 있는 제품으로 구입하는 게 좋다.

도로 교통법상 페달이 없는 전기 자전거는 전동 스쿠터로 분류되며 전동 휠, 전동 킥보드 등과 함께 오토바이처럼 이륜차 대접을 받는다. 그래서 차도에서만 운행해야 하며, 시내나 강변의 자전거 도로나 공원에서 타는 것은 불법이다.

관련법에 의하면 전기 자전거는 무게 30kg 이하, 최고속도 25km, 페달 보조 방식이어야 자전거 도로 이용이 허용된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