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병선 속초시장 당선인
 이병선 속초시장 당선인
ⓒ 김남권

관련사진보기

 
이병선 강원 속초시장 당선인(국민의힘)이 권위적인 문화를 없애기 위해 과잉 의전 금지와 간부공무원 배우자 모임 '늘푸른회' 해체를 선언했다. 

속초시장 인수위는 16일 시민 눈높이에 부합하지 않는 과잉 의전을 전면 금지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 당선인 취임 이후 시장이 차에서 타거나 내릴 때 차 문을 대신 열어주거나 닫아주는 행위·우산을 대신 씌워주는 행위, 불필요한 대기 등이 사라질 것으로 보인다. 

인수위는 또 사모임으로 변질됐다는 지적을 받아온 간부공무원 배우자 모임인 '늘푸른회' 해체했다. '늘푸른회'는 시장을 포함한 지휘부와 속초시청 5급 이상 간부 공무원의 배우자로 구성된 봉사 동호회다.

이 당선인은 "권위주의적 관습에서 탈피해 시민은 하나로, 속초는 미래로 도약하는 민선 8기를 만들겠다"며 "취임 이후에도 과잉 의전으로 지적될 만한 사항들은 과감히 없애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강원지역 취재하는 김남권 객원 기자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