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배국환 더불어민주당 성남시장 후보가 14일 ‘따뜻한 캠프’의 개소식을 개최하며 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배국환 더불어민주당 성남시장 후보가 14일 ‘따뜻한 캠프’의 개소식을 개최하며 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 배국환

관련사진보기


배국환 더불어민주당 성남시장 후보가 14일 '따뜻한 캠프' 개소식을 개최하며 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개소식에는 지방선거 예비후보자와 성남시민과 당원을 포함해 주최측 추산 약 1000여명의 내외빈이 참석했다. 성남시 4개 지역위원장인 김태년, 김병욱, 윤영찬 국회의원과 이번 분당갑 국회의원 재보궐에 나선 김병관 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 부위원장단, 성남시의회 의장인 윤창근 총괄본부장 및 본부장단 등도 자리에 함께했다.

성남시장 예비후보로 나섰던 7명의 예비후보들이 '성남시 원팀선언'을 통해 지방선거 필승 결의를 다져 눈길을 끌었다.

배국환 후보의 공직 시절 대선배인 박승 전 한국은행 총재와 허성관 전 행정안전부 장관은 개소식에 참석해 현장 축사로 배국환 후보의 승리를 기원하며 성남시민의 지지를 호소했다. 

박승 전 한국은행 총재는 "제가 경제수석이 되어 제일 먼저 한 일이 분당, 일산 등 1기 신도시 개발 계획을 세우는 일이었다. 비닐하우스가 무질서하게 널려 있는 분당이 오늘날 살기 좋은 대도시가 된 것을 보면 감개무량하다"며 "그러나 30여 년이 지나 재개발·재건축 등 해야할 일이 많고, 성남시의 양극화와 빈부격차 문제 해결도 시급하다. 성남시의 업그레이드를 위해 새로 선출될 성남시장이 해야 할 일이 많은데 배국환 후보가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허성관 전 행정안전부 장관은 "배국환 후보는 평범한 아이디어를 제도로 발전시키는 등 일을 잘할 뿐 아니라, 타 부처 공무원들도 좋아하고 따를 만큼 따뜻한 사람"이라며 "시장은 일 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시민과 소통하고 설득하고 일체감을 이루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시장 후보로서 이만한 사람이 없다"고 말했다. 

개소식에 참석한 조신 전 예비후보는 "배국환 후보는 실력과 전문성, 경륜에 있어 여타 후보와 비교할 수 없다"며 "이 자리에 계신 지지자와 당원을 포함해 성남의 모든 분들이 바람을 일으켜 배국환 후보를 힘껏 도와달라, 저도 앞장서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 배우자인 정우영 여사도 참석했으며 경기도당 위원장을 맡고 있는 박정 국회의원, 김영진 국회의원, 이한주 전 경기연구원장도 개소식에 참석해 승리를 기원했다.

박지현 공동선거대책위원장, 이재명 상임선거대책위원장, 박홍근 원내대표,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는 영상축사를 통해 배국환 후보의 개소식을 축하했다. 

이재명 상임선대위원장은 영상축사를 통해 "배국환 후보는 공직생활 34년, 성남시민 18년의 경륜과 지역사랑을 갖춘 후보"라며 "성남시 미래 50년을 위해 반드시 배국환 후보를 지지해달라" 고 부탁했다. 

배국환 후보는 인사말을 통해 "요즘 성남 곳곳을 다녀보니 정말 어렵고, 힘든 분을 많이 만나게 된다"며 "저의 공약을 듣고 해주시는 말씀 잘 새겨듣고 있다. 제게 해주신 말씀 하나하나 소중하게 여겨 든든한 성남시장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어 "성남은 내년 시 수립 50년을 맞이하는데 시기적으로 발전과 퇴보의 중요한 갈림길에 서 있다"며 "작은 대한민국과 같은 성남의 행정과 발전은 국정을 경험하고, 경제를 잘 아는 전문가가 제대로 이끌 수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성남시장으로 일할 기회를 주시면 경제전문가, CEO의 경험과 추진력으로 '첨단 미래도시 성남', 전 분야의 발전을 통해 '시민의 행복이 두 배가 되는 성남'을  만들겠다"고 자신했다.

한편, 배 후보는 기획재정부 2차관 출신으로 국가 재정을 설계하고,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국가 장기과제 '비전 2030'을 함께 했다. 행정부 재직 이후에는 인천광역시 경제부시장, 현대아산 사장 등을 거쳤다.
개소식에는 지방선거 예비후보자와 성남시민과 당원을 포함해 주최측 추산 약 1,000여명의 내?외빈이 참석했다. 성남시 4개 지역위원장인 김태년, 김병욱, 윤영찬 국회의원과 이번 분당갑 국회의원 재보궐에 나선 김병관 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 부위원장단, 성남시의회 의장인 윤창근 총괄본부장 및 본부장단 등도 자리에 함께했다.
 개소식에는 지방선거 예비후보자와 성남시민과 당원을 포함해 주최측 추산 약 1,000여명의 내?외빈이 참석했다. 성남시 4개 지역위원장인 김태년, 김병욱, 윤영찬 국회의원과 이번 분당갑 국회의원 재보궐에 나선 김병관 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 부위원장단, 성남시의회 의장인 윤창근 총괄본부장 및 본부장단 등도 자리에 함께했다.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