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가 일산대교 통행료 무료화를 강력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가 일산대교 통행료 무료화를 강력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 김동연

관련사진보기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가 일산대교 통행료 무료화를 강력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는 14일 오전 일산대교 톨게이트 앞에서 열린 고양·파주·김포 일산대교 무료화 추진대책위 현장간담회 모두 발언을 통해 이 같이 밝혔다. 

특히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는 김은혜 국민의힘 후보가 일산대교 무료화에 대해 '전임 도지사의 도비 낭비'라고 비판하다가 경선 이후 입장을 뒤바꾼 것에 대해서도 지적했다.

그는 "일산대교는 한강을 건너는 교량 27개 중 유일하게 유료 다리"라며 "이재명 전 경기도지사를 주축으로 무료화를 추진했지만, 지난해 11월 법원 판결로 뒤바뀐 스토리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경기도는 일산대교(주)에 사업시행자 지정을 취소하는 공익처분을 통해 지난해 10월 27일부터 일산대교 통행료를 무료화한 바 있다. 하지만 일산대교(주)가 제기한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이 인용되면서 11월 18일부터 통행료 징수가 재개됐다.

이에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는 "민주당에서 출마하는 저와 이곳 시장 후보들, 광역기초 의원 후보들과 함께 뜻을 모아, 일산대교 무료화를 다시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특히 김은혜 후보에 대해서는 "지난 경선 과정에서 일산대교 무료화에 대해 전임 도지사가 도비를 낭비하면서 잘못한 일이라고 비판을 했다가, (경선 이후) 선거전에 접어들면서 말을 바꾸는 행태를 보이고 있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경기 서북부 주민들의 생활 편의와 민원 해결을 위해, 저와 민주당 후보들이 한마음으로 일산대교 무료화를 강력하게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