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한국수력원자력이 7일 서울 프레지던트호텔에서 한국농어촌공사와 농업생산기반시설을 활용한 친환경에너지 자원개발을 추진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수력원자력이 7일 서울 프레지던트호텔에서 한국농어촌공사와 농업생산기반시설을 활용한 친환경에너지 자원개발을 추진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한수원

관련사진보기

 
한국수력원자력이 한국농어촌공사와 '친환경에너지 공동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친환경에너지 확대와 탄소중립 목표 이행을 위한 선포식을 열었다.

한국수력원자력은 7일 서울 프레지던트호텔에서 한국농어촌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협의체를 구성해 농어촌공사의 농업생산기반시설을 활용한 친환경에너지 자원개발을 추진하는 등 협력하기로 했다.

두 기관은 또 친환경에너지 확대와 탄소중립 목표 이행을 위한 의지를 대내외에 알리고 친환경에너지 개발과 보급에 공동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수원은 또 원자력 외에 5.7GW의 수력·신재생 전력설비를 보유하고 있는 국내 최대 에너지회사로 친환경에너지를 통해 안정적인 전력공급과 탄소배출량 감소에 앞장서고 있다고 설명했다.

최근에는 정부의 탄소중립 목표 조기 달성을 위해 전력 설비투자 확대에도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탄소중립이라는 국가 과제 달성을 위해 두 기관이 각자의 장점을 살려 공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는 데 이번 협력의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적극적인 협업으로 깨끗한 에너지 공급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