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건 서비스입니다"의 '서비스'도 일본에서 온 말

최근에 본 TV 프로그램에서 한 외국 유학생이 한국에서 들어서 제일 기분 좋은 말이 바로 '서비스'라는 말이라고 대답하는 장면이 있었다.

'서비스'는 '서비스 안주'라든가 '덤서비스', '서비스 가격', 또는 "서비스로 뭐가 나오나요?", "이건 서비스입니다" 등등 우리가 일상적으로 들을 수 있고 흔하게 사용하는 말이다.

이 '서비스'라는 말은 대체로 '공짜'나 '무료', 혹은 '특별한' 정도의 의미로 쓰이고 있다.

하지만 영미권에서 우리가 사용하고 있는 이러한 '서비스, service'의 의미는 통하지 않는다. 예를 들어, '서비스 가격' 그대로 service price라고 말하면, 제공한 service의 댓가로 비용을 받겠다는 뜻이 된다.

영어 service엔 '공짜'란 뜻이 없다

우리가 쓰는 '서비스 가격'의 올바른 영어 표현은 special price이나 discount price이 된다. 또 '무료'라는 의미의 '서비스'는 for free 혹은 freebie라고 해야 한다.

우리가 사용하는 이 '서비스'라는 말도 일본에서 온 일본식 영어다. 일본에서 '서비스, サービス'라는 말은 <こちらのコーヒーはサービスとなります(이 커피는 서비스입니다).>라든가 '서비스 가격, サービス価格)', <ビールをサービスしてくれました(맥주를 서비스해 줬습니다).>처럼 우리와 똑같은 용법으로 사용되고 있다.

태그:#서비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국제관계학 박사, 국회도서관 조사관으로 근무하였고, 그간 <오마이뉴스>와 <프레시안> 등 여러 매체에 글을 기고해왔다. <우리가 몰랐던 중국 이야기>, <변이 국회의원의 탄생>, <논어>, <도덕경>, <광주백서>, <사마천 사기 56>등 여러 권의 책을 펴냈다. 시민이 만들어가는 민주주의 그리고 오늘의 심각한 기후위기에 관심을 많이 가지고 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