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사천여고 '열무비빔밥' 학생들이 2021년 의정부 청소년 영화제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사천여고 '열무비빔밥' 학생들이 2021년 의정부 청소년 영화제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 뉴스사천

관련사진보기

 
[뉴스사천=이영현 인턴기자] 사천여자고등학교 영화 제작 동아리 열무비빔밥이 2021년 의정부 청소년 영화제 우수상, 제17회 경남교육영상공모대회 금상, 고양 청소년 영상 공모전 장려상 등을 수상했다.

사천여고 열무비빔밥 학생들은 지난 여름부터 가을까지 다큐멘터리 영화 <꿈, 길 위에서>를 제작했다. 영화 구상부터 영상 촬영, 편집 기술까지 모든 과정에 참여해 영화를 만들었다. 이들은 사천교육지원청 교육장부터 농부, 방송인, 시민단체 활동가 등 다양한 사람을 만나 꿈에 대해 묻고, 고민을 나눴다. 인터뷰를 섭외하고, 어른을 찾아가고, 인터뷰하며 주고 받았던 모든 과정을 영상으로 담았다.

대학생, 예술계 고등학교 등 전국적으로 쟁쟁한 팀들이 출품한 대회들이어서 사천여고 학생들의 입상은 쉬운 일이 아니었다. 하지만 심사위원들의 호평과 지역민들의 유튜브 추천 응원 등으로 학생들은 현재 3곳의 공모전에서 입상했다.

사천여고 학생들은 "큰 상을 받아 실감이 나지 않는다"며 "우수상을 받고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사회적으로 인정받은 느낌이 들어 앞으로 더 좋은 영상을 만들고 싶다"고 입을 모았다.

윤두선 지도교사는 "하나의 작품으로 여러 공모전에 출품했다"며 "다양한 시각으로 평가를 받아 학생들에게 좋은 경험이 됐다. 학생들이 이번 경험으로 한층 더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열무비빔밥 학생들은 계속해서 영화를 제작해 공모전에 출품할 계획이다. 다음에 만들 영화는 다큐멘터리식이 아닌 이야기가 있는 영화를 만들어 직접 연기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뉴스사천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