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섬에서 '선셋 라이브 음악공연'이 펼쳐진다.

인천시(시장 박남춘)가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가 주관하는 '제5회 주섬주섬 음악회'가 오는 11일 오후 5시30분부터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이하는 이번 음악회는 덕적도 서포리 해변에서 무관중,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인천여행마켓), 해외문화홍보원 등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행사가 취소돼 관광객들이 아쉬워했다.

해변에서 펼쳐지는 이번 라이브 음악공연에는 뮤지컬 및 <복면가왕> 출연 등으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트랙스 정모를 시작으로 최근 <싱어게인>, <불후의 명곡> 출연으로 눈길을 끈 가수 천단비, 4인조 인기 보컬그룹 노을이 출연해 덕적도의 노을을 배경으로 감성적인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홍준호 인천시 문화관광국장은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이번 '주섬주섬 음악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위로하고 덕적도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려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하는 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섬주섬 음악회'는 인천 섬 여행의 매력을 널리 알리고, 지역 주민들이 함께 소통하는 주민참여형 축제로 해마다 관객들이 호응이 높았다.
 
인천시가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제5회 주섬주섬 음악회'가 오는 11일 오후 5시30분부터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
 인천시가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제5회 주섬주섬 음악회"가 오는 11일 오후 5시30분부터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