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3일 국회에서 '무효표 논란'과 관련해 '결선 투표'를 주장하는 이낙연 후보 측의 이의제기로 열린 당무위원회의를 마친 후 회의실을 나서고 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3일 국회에서 "무효표 논란"과 관련해 "결선 투표"를 주장하는 이낙연 후보 측의 이의제기로 열린 당무위원회의를 마친 후 회의실을 나서고 있다.
ⓒ 공동취재사진

관련사진보기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이낙연 전 대표 지지자들을 '일베'에 비유해 논란을 빚은 데 대해 14일 "대다수 이낙연 전 대표를 지지했던 분들에게 존경을 보낸다"라고 해명했다.

송 대표는 이날 오후 공군 김해기지를 방문한 직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관련 질문을 받고 이같이 답했다.

송 대표는 "아무래도 워낙 지지하셨던 분들 마음에 상처가 있을 것"이라며 "(이낙연 캠프 공동선대위원장인) 설훈 의원도 승복의 글을 줘서 감사 메시지를 보냈고 전화를 몇 번 드렸는데 연결은 안됐지만 감사의 뜻을 전했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이어 "대다수의 이낙연 후보를 지지했던 분들에게 존경을 보내고, 우리당을 사랑하는 분들"이라고도 했다.

송 대표는 전날 YTN 인터뷰에서 '경선 불복'을 주장한 일부 이낙연 전 대표 지지자들을 향해 "거의 일베 수준으로 공격했다"라고 발언해 논란을 샀다. 이에 이 전 대표 지지자들이 강하게 반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송 대표의 사퇴 청원이 올라오기도 했다.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