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4일 더불어민주당 강릉시지역위원회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14일 더불어민주당 강릉시지역위원회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 더불어민주당 강릉시지역위원회 제공

관련사진보기

14일 더불어민주당 강릉시지역위원회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14일 더불어민주당 강릉시지역위원회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 더불어민주당 강릉시지역위원회 제공

관련사진보기

 
더불어민주당 강릉시지역위원회가 1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를 진행하고, 일본군 '위안부' 문제의 조속하고 올바른 해결을 촉구했다.

민주당 강릉시지역위원회(위원장 배선식)는 14일 오전 10시, 배선식 위원장을 비롯 당 소속 도의원, 시의원 등 지역 당직자 16명이 참석한 가운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경포 3.1 공원 소녀상에서 진행된 이날 추념식은, 단체 묵념 후 김미랑 의원의 취지 설명과 김은숙 여성위원장이 성명서를 낭독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위원회는 성명서를 통해 "우리는 세계 일본군 '위안부' 기림일을 맞아 30년 전 김학순 할머니의 목소리를 기억하고, 피해자들의 명예와 인권 회복을 통한 한·일 간의 미래지향적인 관계를 만들고, 나아가 미래 세대들에게 참다운 평화가 이루어지도록 여성 지방의원으로서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