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 아람누리도서관은 8월 3일 오후 7시 '2020년 창비청소년문학상'을 수상한 백온유 작가를 초대해 두 번째 '소설가의 작가노트' 온라인 행사를 진행한다.
 고양시 아람누리도서관은 8월 3일 오후 7시 "2020년 창비청소년문학상"을 수상한 백온유 작가를 초대해 두 번째 "소설가의 작가노트" 온라인 행사를 진행한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 아람누리도서관은 다음달 3일 오후 7시 '2020년 창비청소년문학상'을 수상한 백온유 작가를 초대해 두 번째 '소설가의 작가노트' 온라인 행사를 진행한다.

백온유 작가는 장편동화 <정교>로 2017년 제24회 MBC 창작동화대상을 받으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백 작가는 첫 장편소설 <유원>으로 제13회 창비청소년문학상, 제44회 오늘의작가상을 수상했다.

<유원>은 문화체육관광부 추천도서, 2021년 익산시 한 권의 책으로 선정되며 출간 이후 줄곧 다양한 기관, 학교의 청소년 추천도서로 손꼽힌다. 이번 북토크에서도 장편소설 <유원>을 다룰 예정이다. 사회는 송종원 문학평론가가 맡는다.

참여 신청은 7월 29일 오전 10시부터 고양시도서관센터 홈페이지(www.goyanglib.or.kr)를 통해 할 수 있다. 프로그램에 대한 기타 자세한 내용은 전화(☎ 031-8075-9040)로 문의하면 된다. 

아람누리도서관 '소설가의 작가노트'는 2020~2021년 주요 문학상을 수상한 작가를 초대해 최근작 한 편을 선정하고 그 탄생과 진행, 완성까지의 과정을 살펴보는 기획 프로그램이다.

김유담 소설가의 <이완의 자세>을 진행했으며, 8월 17일 은희경 소설가(<장미의 이름은 장미>), 8월 31일 최은미 작가 (<여기 우리 마주>)와의 만남이 예정돼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