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영춘 진주상공회의소 회장이 11일 서울에서 LH 혁신안 반대 1인시위를 벌였다.
 이영춘 진주상공회의소 회장이 11일 서울에서 LH 혁신안 반대 1인시위를 벌였다.
ⓒ 진주상공회의소

관련사진보기

 
'경남진주혁신도시(LH) 지키기 범시민운동본부' 공동대표인 이영춘 진주상공회의소 회장은 11일 국회 앞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LH) 혁신안 반대'를 하며 1인시위를 벌였다.

이 회장은 "일방 통행 LH 쪼개기 결사 반대"라고 쓴 손팻말을 들고 거리에 서 있었다. 범시민운동본부는 당분간 서울 국회와 정부청사 앞에서 1인시위를 이어가기도 했다.

범시민운동본부는 10일 세종시 국토교통부와 기획재정부 앞에서 항의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이영춘 회장은 LH 혁신안에 대해 "국토균형발전, 합리성, 원칙이라는 명분만을 생각하고 이에 따라 행동할 뿐"이라며 "국민들도 우리의 순수한 뜻을 존중하고 대의명분을 위해 힘을 모아 주실 것을 바라며, 정부도 이러한 민심을 깊이 들여다 봐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