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제작진 지난 25일 방심위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시상식에 선 <TV민생연구소> 제작진들이다.
▲ 제작진 지난 25일 방심위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시상식에 선 제작진들이다.
ⓒ tbs

관련사진보기

tbs 프로그램 <TV민생연구소>가 지난 4월 민주언론시민연합이 선정한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에 이어 한국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선정한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을 25일 수상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방심위, 위원장 강상현)은 지난 25일 서울 목동 방송회관에서 '2019년 7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시상식을 개최해 tbs 프로그램 <TV민생연구소>를, 이달(7월)의 좋은 프로그램 '뉴미디어 부문작'으로 선정해 시상했다.

방심위는 "비정규직 노동자의 노동현장과 고공농성 현장을 담아냄으로써 그들의 열악한 노동환경과 사회편견과 부조리에 맞서 싸워야하는 애환을 현실감 있게 전달했다"며 "비정규직 노동자들에 대한 우리 사회의 인식변화를 촉구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tbs<TV민생연구소>는 지난 4월에도 민주언론시민연합(민언련)이 선정한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상을 받았다.

27일 오후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은 "제가 진행한 프로그램이 민언련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에 이어 방심위가 선정한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선정돼 흐믓하다"며 "민생을 더욱 챙기는 좋은 프로그램이 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안진걸 소장 tbs <TV민생연구소>를 진행한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이다.
▲ 안진걸 소장 tbs 를 진행한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이다.
ⓒ tbs

관련사진보기

 
프로그램을 연출한 한선정 tbs PD는 <TV 민생연구소>에 대해 "우리 사회에서 힘없고 억울한, 소외된 사람들의 목소리를 담아왔다"며 "앞으로도 아무도 주목하지 않은 소외된 사회약자의 목소리를 찾아 담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TV 민생연구소>는 지난 7월 한 달간 '비정규직 노동자 시리즈'를 통해 우리 사회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목소리에 주목했다. 학교 비정규직, 톨게이트 비정규직 노동자 고공농성, 비정규직 택배노동자, 가사 노동 등 비정규직 목소리를 담아냈었다.

tbs <TV 민생연구소>는 서민들의 민생문제를 고민하고 공감해 해결을 모색한 국내 최초 민생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참여연대 사무처장 출신인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 소장의 진행으로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오후 6시부터 6시 50분까지 50분간 생방송으로 진행하고 있다.

tbs <TV 민생연구소>는 IPTV(KT 214번, SK 167번, LG 245번), 케이블 TV, tbs 앱을 통해 스마트폰으로 시청할 수 있고, 유튜브 및 카카오TV를 통해 시청하면 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문화와 미디어에 관심이 많다. 현재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