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부처님 오신 날 특별공연, 조현화 박사의  승무춤 모습
 부처님 오신 날 특별공연, 조현화 박사의 승무춤 모습
ⓒ 한정환

관련사진보기

 
 아랑 가야금단원들의 산사 음악회 공연  모습
 아랑 가야금단원들의 산사 음악회 공연 모습
ⓒ 한정환

관련사진보기

 
 부처님 오신 날 특별 공연,조현화 박사의 승무춤
 부처님 오신 날 특별 공연,조현화 박사의 승무춤
ⓒ 한정환

관련사진보기

 
 부처님 오신 날 경주 천주사 법요식모습
 부처님 오신 날 경주 천주사 법요식모습
ⓒ 한정환

관련사진보기

 
 태평성대 사물놀이패들의 공연 모습
 태평성대 사물놀이패들의 공연 모습
ⓒ 한정환

관련사진보기

 
 태평성대 사물놀이패들의 공연 모습
 태평성대 사물놀이패들의 공연 모습
ⓒ 한정환

관련사진보기

 
 태평성대 사물놀이패들의 공연 모습
 태평성대 사물놀이패들의 공연 모습
ⓒ 한정환

관련사진보기

 
 태평성대 사물놀이패들의 장구 공연
 태평성대 사물놀이패들의 장구 공연
ⓒ 한정환

관련사진보기


불기 2563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하여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불국사를 비롯하여 경주 지역 전 사찰에서 오전 10시를 기해 법요식이 봉행됐다. 어느 사찰이나 사월 초파일을 맞이하면 당연히 법요식이 열린다. 그러나 법요식과 더불어 불자들과 하나가 되어 열리는 산사음악회는 법요식의 하이라이트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오늘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하여 김유신 장군의 정기를 이어받은 경주 관음종 천주사의 특별한 법요식 모습을 살펴보았다. 사월 초파일 법요식에 이어 열린 산사음악회는 2018년 가야금 연주 부분 전국 최우수상을 획득한 청주 아랑 가야금 단원들의 흥겨운 우리 가락 연주와 태평성대 사물놀이패의 신나는 공연으로 절정을 이루었다.

한편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하여 문재인 대통령은 축전에서 '남북이 하나 되어 평화가 이어지도록 불교계가 앞장서 달라'고 했고, 천주사 주지 도선 스님은 불자들은 과욕을 버리고 마음을 비우는 삶을 살아야 한다고 설법하며, 내년에는 더 많은 불자들이 부처님의 가르침을 이어 받도록 법당 앞을 가득 채워 줄 것을 당부했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신라천년고도 문화관광도시 경주의 이미지와 크고 작은 뉴스를 여러분들에게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오마이 뉴스만의 신선하고 특별한 이야기를 전해 드리겠습니다(오래된 어릴 적 사진입니다)